부산일보 맛집 목록

Total 192건 9 페이지
  • [고깃집] 개미식당 | 부산 동구 수정동
    여기부산 평점 : 5
    민물장어(뱀장어), 하면 어쩔 수 없이 '스태미나'가 연상된다. 바다와 강물을 헤엄쳐 다니는 강인한 생명력을 보고 "힘이 세다"고 쳐주는 것이다. 그래서 더위를 이기는 보양식으로 각광을 받는다. 일본에서는 복달임으로 장어덮밥이 으뜸으로 꼽히는 게 다 그런 이유다. 민물장어는…
  • [고깃집] 불난불족 | 부산 동래구 명륜동
    여기부산 평점 : 5
    부산도시철도 1호선 동래역 일대 명륜1번가는 말하자면 '핫(hot)'한 공간이다. 휘황찬란한 광고와 거리를 메운 인파도 그렇지만 2030세대의 입맛에 맞추는 최신 트렌드가 각축전을 벌이고 있어서다. 경쟁이 치열하다 보니 퓨전이 격전을 벌인다. 튀지 않으면 순식간에 가뭇없이 사라지는 것이다. 계…
  • [고깃집] 선정생한우 | 부산 연제구 연산동
    여기부산 평점 : 5
    안창살뿐 아니라 안심이나 등심 깍둑썰기도 등장했다. 연산역 1번 출구 골목 안 '선정생한우'는 지난 2월 메뉴를 개편하면서 '숙성'과 '칼맛'을 무기로 안심과 등심을 깍두기 모양으로 썰어내고 있다. 부위와 등급에 따라 2~3주 숙성을 거치는 게 포인트. 건식과 습식 숙성을 병행해서 살결을 부…
  • [고깃집] 길스시 |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여기부산 평점 : 5
    "어, 생각보다 괜찮은데요!"설명 없이 말고기를 얹은 초밥을 먹고나면 십중팔구 긍정적인 반응이다. 억세거나 역할 것이라는 선입견과 달랐다는 뜻이다. 반면 말고기임을 미리 알려주면 상당수는 입에 가져가지도 않고 접시에 남긴다. 말고기를 대하는 복잡한 심경이 드러난다. 부산진구…
  • [고깃집] 풍년곱창 해운대점 | 부산 해운대구 중1동
    여기부산 평점 : 4
    어둠살이 낄 무렵이면 곱창집은 웅성댄다. 지글지글. 왁자지껄. 활짝 열린 창문 밖으로 고소한 냄새가 번진다. 반여동 '청산곱창'은 초저녁 문을 열 때부터 손님들이 줄을 선다. 어휴, 소와 돼지의 창자가 대체 뭐라고…. 벌건 양념장을 발라 바짝 굽다 보면 툭툭 튀기 일쑤라 번거롭다. 육질은 졸깃해…
  • [고깃집] 미미참족발 | 부산 동래구 안락동
    여기부산 평점 : 5
    난 16일 '미미참족발' 정수영 오너 셰프는 월간 '외식경영'이 진행한 '잔치국수와 냉국수' 전수회 강사로 서울을 다녀왔다. 벌써 2년째다. 초청장에는 "기존 국수와는 '맛의 격이 다른' 잔치국수와 냉국수를 전수하는 자리"라고 써 있었다. 하고많은 셰프 중에서, 족발집 사이드 …
  • [고깃집] 도마위에암소 | 부산 부산진구 부전동
    여기부산 평점 : 5
    한우의 변신은 어디까지일까? 부산에서도 한우 물회를 취급하는 곳이 있다고 해서 찾아갔더니 이미 4년째 취급 중인 여름 히트 상품이란다. 부산 서면의 한우전문점 '도마위에암소'가 내놓는 한우 물회를 맛보았다. 뭔가 모를 오묘한 맛이 느껴졌다. 살얼음 육수로 약간은 꼬들꼬들해진 육회를 그대로 씹…
  • [고깃집] 미가정 | 부산 부산진구 초읍동
    여기부산 평점 : 5
    ■오리고기·샤부샤부 '미가정' 초읍동 일대에는 오리고기, 돼지갈비, 한우구이 등 고깃집은 의외로 많은 편이었다. 미가정은 연지동과 초읍동에서만 3대째 살고 있는 추기봉(64)·최원순(62) 씨 부부가 살림집을 개조해 4년 전부터 운영 중인 아담한 식당. 골목 안에 위치해 찾기가 쉽지는 않았다…
  • [고깃집] 유나삼계탕왕갈비탕 | 부산 해운대구 좌동
    여기부산 평점 : 5
    우러났을 때 닭의 진정성이 느껴지는 것이다. 그 절정의 완성미에는 특별한 울림이 있다. 그런 맑고 구수한 닭육수를 30년째 뽑아낸 곳이 있다. 연산 토곡의 '유나삼계탕'. 구금현(75) 여사가 1983년 삼계탕집을 차렸는데, 그 맛의 전통을 둘째딸 이세연(47) 사장이 물림했다. 올 초에…
  • [고깃집] 원주옻오리삼계탕 | 부산 영도구 동삼동
    여기부산 평점 : 5
    태종대온천 맞은편 '원주옻오리삼계탕'은 영도 마을기업 '태종대식품' 이은주(55) 대표가 운영하는 옻 요리전문점이다. 태종대 자갈마당 근처에 참옻 재배단지를 두고 30년간 옻을 연구했다. 명함에 쓰인 '옻요리전문가'는 공연한 말이 아니다. 까다로운 옻을 다루는 방법부터가 달랐다. 오리와 닭을 …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