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일보 맛집 목록

Total 177건 1 페이지
  • [분식] 안락동 엄마의사랑 칼국수 | 부산광역시 동래구 안락1동 632-78
    펀부산
    ​온천천을 끼고 있는 길은 얼핏 화려하다. 기존 집을 허물고 새로 짓거나 주택을 멋지게 고친 가게가 즐비하다. 여기서 안락역 방향으로 올라가는 길에는 개성 있고, 상대적으로 서민적인 가게가 많다. '엄마의사랑 칼국수'도 그런 집 중 하나다. 겉모습은 그저 평범한 동네 칼국숫집이지만 정성만큼은 일…
  • [분식] 동대신동 편의방 | 부산광역시 서구 동대신3동 13-12
    펀부산
    부산 서구 동대신동 동아대병원 뒷문 쪽에서 '편의방'이라는 중화요리 식당은 꽤 유명하다. 병원 손님도 많지만, 인근 동아대 구덕캠퍼스와 경남고 학생·교직원들도 즐겨 찾는다. 짜장면, 짬뽕, 탕수육 등은 맛과 가격 모든 점에서 인근에 정평이 나 있다. 이 편의방에서 부모님을 돕던 아들…
  • [분식] 기장군 수(秀)손만두 | 부산광역시 기장군 정관면 매학리
    펀부산
    부산 최초의 계획 신도시로 불리는 정관신도시는 전국 읍·면·동 가운데 평균 연령이 가장 낮은 곳으로 꼽힌다. '아파트 천국'인 이곳에는 과거 오일장이 전해 내려오다 신도시가 들어서면서 3년 전 '전통상가' 건물이 생겼다. 대로를 접하지 않은 안쪽 가게들은 중심상업지역과 가까운 입지에 비해 상대적…
  • [분식] 초량동 호연만두 | 부산광역시 동구 초량2동 200-2
    펀부산
    부평깡통시장에 이어 2015년 10월, 부산에서 두 번째로 초량시장에 야시장이 생겼다. 주말이면 부산 시민은 물론 외지 관광객이 부쩍 많이 찾는다. 몇 걸음 안 되는 부산역 덕분이기도 하다. 그런 초량시장 내에서 수제 만둣집으로 관광객들 사이에 입소문이 퍼진 '호연만두'를 평일 낮에 찾…
  • [분식] 연산동 언제나밀면 | 부산광역시 연제구 연산동 469-9
    펀부산 댓글수 : 1 평점 : 10
    밀면 한 그릇에 3500원! 가격 착한 것이 부산 음식 밀면이다. 부산에서 가장 저렴한 밀면으로 여기가 꼽힌다. 박해전, 김순자 씨 부부가 토곡 사거리에서 '언젠나밀면'을 운영한 지 5년째. 서빙을 담당하는 박 대표는 "가격을 올리라고 하는 손님도 있다. 하지만 위치가 별로 안 좋은 우리 집을 …
  • [분식] 수정동 수정밀면 | 부산광역시 동구 수정동 844-49
    펀부산
    동구청 오거리의 수정밀면은 동구 맛집으로 동구청 구보에도 소개됐다. 밀면도 맛있지만 실은 만두 맛집으로 먼저 알려졌다. 아기 주먹만 한 손만두 6개가 4000원이다. 손만두는 피가 아주 얇고 속이 꽉 차 보인다. 만두 하나를 숟가락으로 덜어와 배를 갈랐다. 달착지근한 간장 소스를 넣고 한입 꿀꺽…
  • [분식] 동래 부부한방밀면 | 부산광역시 동래구 안락동 451-11
    펀부산
    '부부한방밀면'은 이름처럼 남편 박기홍 씨와 아내 유영순 씨가 14년째 다정하게 운영하고 있다. 대개 직접 가져다 먹어야 하는 온육수를 주전자에 담아 친절하게 자리로 갖다준다. 온육수는 밀면 가게의 첫인상을 좌우한다. 고소한 맛이 일품인 육수 맛을 보니 이 집에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든…
  • [분식] 대연동 부경밀면 | 부산광역시 남구 대연동 18-1
    펀부산
    부경대학교 후문 바로 앞에 '부경밀면'이 있다. 서면 춘하추동의 창업 멤버로 밀면 경력 27년의 남편 조준형 씨가 주방을, 친절한 아내 강숙정 씨가 서빙을 담당한다. 물밀면 육수는 색깔이 거무스름하다. 소뼈, 생강, 양파, 한약재를 넣어서 만들었다. 통후추를 직접 갈아 쓰고 재료는 소금…
  • [분식] 영도구 동방밀면 | 부산광역시 영도구 영선동2가 222-1
    펀부산
    이른 점심시간인데도 '동방밀면' 앞에는 줄이 길다. 입구에서 몇 명인지, 무엇을 시킬지 물어본 다음 계산을 먼저 한다. 그리고 정해 주는 자리에 앉으면 된다. 소뼈를 고아냈다는 온육수는 직접 가져다 먹는다.  밀면이 나온 걸 보자 밀면을 좋아하는 친구는 입이 귀에 걸렸다. 곱빼…
  • [분식] 부평동 밀면마당 | 부산광역시 중구 부평동3가 71-1
    펀부산
    '밀면마당' 입구에는 물밀면, 비빔밀면, 콩밀면을 소개하는 현수막이 걸렸다. 가게는 청소가 잘되어 반질반질 윤이 난다. 깔끔한 성격의 남편 장경원, 영양사였던 아내 김혜경 씨 부부가 운영한다. 부부는 음식을 만들 때 청결은 기본이고, 사용하는 물까지 중요하다며 강조한다. 음식에 들어가는…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