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일보 맛집 목록

Total 206건 4 페이지
  • [일식/횟집] 기장군 일광바다 | 부산광역시 기장군 일광면 삼성리 116-6
    펀부산
    도다리쑥국을 먹기 위해 바닷가를 따라 드라이브에 나섰다. 목적지는 일광해변에 있는 '일광바다'다. 박석줄, 김금옥 부부가 함께 운영하는 곳이다. 가게 안으로 들어서니 테이블마다 도다리쑥국이다. 가게 안은 향긋한 쑥향이 가득하다. 바다가 보이는 창가에 자리를 잡고 앉아 도다리쑥국과 말미잘…
  • [일식/횟집] 부평동 고노와다 | 부산광역시 중구 부평동2가 66-33
    펀부산
    고노와다는 해삼 내장으로 만든 젓갈이다. 평소에 맛보기는 쉽지 않고 일식집에 가면 단골에게 특별히 내어준다는 메뉴다. 해삼 특유의 향과 쌉싸름하면서도 고소한 맛 때문인지 입맛이 없을 때 먹으면 집 나간 입맛이 돌아온다. 토성동 서구청의 맞은편 길로 걸어 올라가다 보면 '고노와다'라는 간…
  • [일식/횟집] 부평동 수목횟집 | 부산광역시 중구 부평동2가 77
    펀부산
    조금 이른 점심 시간에 가게를 찾았다. 자리에 앉으니 먼저 난로 위에서 끓던 따뜻한 보리차를 한 잔씩 내어준다. 모둠회 작은 것을 시켰다. 조금 있으니 밑반찬을 먼저 내어준다. 꽃이 만발한 계절에 봄나물이 가득 상에 올라왔다. 이날은 봄나물이 4가지, 도루묵 조림, 김치, 쥐포 무침, …
  • [일식/횟집] 용호동 귀화식당 | 부산광역시 남구 용호동
    펀부산
    늦은 밤 부산 남구 용호동에서 도깨비불이 번쩍인다. 그 불빛이 안내한 곳은 도깨비불이라는 뜻의 귀화(鬼火)식당이다. 어떤 음식을 파는 곳인지 궁금해 조금 더 가까이 다가갔다. 가게 입구에는 오늘의 메뉴가 손글씨로 정성스럽게 쓰여 있다.   인상 좋은 도깨비 김한수 대표가 들어오…
  • [일식/횟집] 서면 하야시 스시 |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부전동 241-38
    펀부산
    부산에서 초밥 좀 먹는다는 사람이면 '하야시다(林田)'라는 이름을 익히 들어서 안다. 롯데호텔부산 일식당 모모야마의 수석 주방장! 모모야마에서 4년간 일하기 전에는 일본에서도 초밥으로 이름난 후쿠오카의 '다쓰미 스시'에서 무려 30년간 초밥을 만들었다. 이 초밥 장인이 부산에서 자신의 이름을 내…
  • [일식/횟집] 기장 연화리 진품물회 | 부산광역시 기장군 기장읍 연화리 320
    펀부산
      부산에 사는 즐거움 중 하나는 언제나 바다를 볼 수 있다는 것이다. 기자의 SNS에 올린 사진에는 부산 흔한 카페 풍경, 부산 흔한 밥집 풍경이라는 해시태그를 자주 쓴다. 메뉴는 상관없다. 주로 바다를 배경으로 한 음식 사진이다.  기장읍 연화리에 자리 잡…
  • [일식/횟집] 연어앓이 | 부산광역시 기장군 정관면 정관로 393
    펀부산
    사람의 입맛이 변한 것일까, 아니면 시대가 변한 것일까. 예전에는 거들떠보지도 않던 음식이 점점 맛있게 느껴지곤 한다. 어쩌면 나이 탓일까.   연어는 특유의 향 때문에 기피했다. 가까이하기에는 너무 먼 당신이었다. 그런데 요즘 연어가 점점 나쁘지 않게 여겨진다. 연어를 좋아하…
  • [일식/횟집] 낙장불입 | 부산광역시 기장군
    펀부산
      '조방낙지'는 해운대에서 낙지 연포탕으로 이름을 날렸다. 어느 날 사라져 서운했는데 정관에다 새로 '낙장불입'이라는 가게를 차렸단다. '낙지 장어 불티나게 입속으로'를 줄인 말. 이 집 막내의 톡톡 튀는 작명이다. 처음에는 뭣도 모르고 왜 촌(?)으로 갔을까 의아했다. 하지…
  • [일식/횟집] 모루식당 |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전포동 680-20
    펀부산
     "여기는 일본 어느 작은 골목의 카레를 파는 식당입니다."  '모루식당' 사진만 보면 이렇게 소개해도 믿겠다. 하얀색 타일로 외관이 마무리되어 깔끔한 느낌이다. 입구에는 오래된 기차 간이역에 있어야 할 빛바랜 주황색 플라스틱 의자가 보인다. 나무 간판에는 하얀색 글씨…
  • [일식/횟집] 가츠모토 |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개금동 1-20
    펀부산
    부산 부산진구 개금동 고갯마루를 힘들게 올라가니 마법의 성 같은 '가츠모토'가 나타났다. 널찍하다 못해 광활한 주차장에 깔끔한 실내 인테리어. "왜 여기다 이런 근사한 돈가스집을 차릴 생각을 했을까?" 일반인의 눈에도 이런 의문부터 든다. 다기 주전자에 든 메밀 차부터 내준다. 가츠모토…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