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일보 맛집 목록

Total 492건 1 페이지
  • [한식/밥집] 동래구 내성아구찜
    펀부산
    ▲겨울에 잡은 선동 아귀로 만드는 내성아구찜의 해물아귀찜. 콩나물은 많지 않고 아귀와 해물이 대부분이다.30년이 넘는 전통을 자랑하는 아귀찜 식당이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싱싱한 아귀 맛이 보통 수준을 넘는다는 평가도 함께였다. 무더위에 떨어진 입맛을 되살리기 위해 오랜만에 매운 음식을 먹으러…
  • [한식/밥집] 양정시장 ‘와요스지’
    펀부산
    ▲고기의 잡냄새가 나지 않고, 고소하고 진한 맛이 인상적인 스지 곰탕.음식 재료 중에 ‘스지’라는 게 있다. 소의 힘줄과 근육 부위를 뜻하는 일본어다. 10~20년 전만 해도 스지를 재료로 만든 음식을 파는 식당이 많았지만, 지금은 찾아보기 힘들다.  그야말로 추억의 요리가 돼…
  • [한식/밥집] 동래구 양산추어탕
    펀부산
    부산의 택시 기사들이 단골로 가는 이른바 ‘기사 식당’ 중에 추어탕을 잘하는 곳이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30년을 훨씬 넘은 노포라고 했다. 택시 기사들의 맛집에 가면, 맛 탐방이 실패할 확률이 낮다. 추운 겨울에 따뜻한 추어탕 국물 한 그릇을 마시기 위해 그곳으로 달려갔다. 30년 …
  • [한식/밥집] 수안동 꼬리집
    펀부산
    ▲푹 삶아낸 소꼬리곰탕. ‘꼬리집’의 꼬리곰탕은 진하고 고소한 국물 맛이 일품이다. 아버지는 20년 전 단독주택을 하나 샀다. 전세살이로 전전하다 거의 20년 만에 산 보금자리였다. 당신은 마당 한쪽에 아궁이를 하나 만들었다. 위에는 대형 솥을 걸었다. 이후 자식들이 집에 오는 날이면 …
  • [한식/밥집] 홍나루터
    펀부산
    점심 정식을 먹으러 부산 연제구 부산시청 인근의 식당을 찾았다. ‘홍나루터’의 ‘황제밥상’이라는 메뉴다. 다소 유치해 보이는 메뉴 이름이다. 처음 이곳을 찾았을 때 다소 조잡한 음식들의 조합은 아닐까 걱정도 했다. 그러나 재밌는 메뉴 구성이지만, 메인 음식 하나하나에 꽤 성의가 담긴 진지한 맛으…
  • [한식/밥집] 기장군 감골가든
    펀부산
    일을 핑계 삼아 잠시 여유를 즐기기로 했다. 요즘처럼 날씨가 좋은 날 부산 기장군 장안사 근처로 가는데, 장안사 주변을 안 거닐 수가 없다. 가을이라 하늘은 높고 바람은 선선하며, 나무와 숲은 아직 여름의 기운을 품어 울창하다. 가을이 더 깊어져 푸른 잎들이 붉어져도 멋질 듯하다. 장안사 계곡물…
  • [한식/밥집] 해운대구 사천시락국밥
    펀부산
    시래깃국은 느낌은 서정적이고 맛은 구수한, 매우 익숙한 음식이다. 그렇지만 막상 찾아보면 시래깃국 전문 식당은 흔치 않다. 시래깃국 식당이 흔치 않은 건 웬만해선 손님에게 맛을 각인시키기가 쉽지 않기 때문이다. 친숙한 음식일수록 사람의 혀는 까칠해지기 마련이다. 잘 아는 음식을 먹을 때 사람들은…
  • [한식/밥집] 중구 중구로 미스터불고기
    펀부산
    오바마 전 대통령도 사랑했고, 팝의 전설 마이클잭슨도 좋아했다. 한국인이 아니라도 ‘코리안 바비큐’라 불리는 불고기는 누구나 좋아할 법하다. 부드러운 소고기와 입에 감기는 양념이 버무러져 대중적인 맛을 연출하기 때문이다. 다만 소고기 음식이다 보니 언젠가부터 고급 음식으로 취급 받으면서, 가격이…
  • [한식/밥집] 남구 수영로 가원밥상
    펀부산
    커다란 접시에 아귀 수육이 가득 담겨 나온다. 양도 풍성하고, 빛깔도 다채롭다. 하얀 아귀 살, 짙은 청색의 껍질, 반투명 밥통, 맑은 주황빛이 바탕이 된 아귀 애 등에 고추와 깨소금들이 뿌려져 있다. 맛보기 전이지만 이미 아귀 수육 특유의 담백한 향도 느껴진다. 실제로 향을 맡은 건지…
  • [한식/밥집] 금사동 금당 어탕국수
    펀부산
    뜻밖의 장소에서 의외의 맛을 볼 때가 있다. 풍경 좋고 시설 좋은 곳에서 깔끔하게 식사하면 괜히 밥맛이 좋을 법도 하지만, 항상 그런 것도 아니다. 허름한 동네식당 음식에서 예상하지 못한 맛을 봤을 때, 맛의 의외성에 놀라 오히려 만족감이 배가 되는 경우도 있다. 20명 남짓 들어갈 조…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