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일보 맛집

거대 - 소고기 맛의 새 기준?

메뉴 등심(100g) 3만 7천 원, 안심(100g) 3만 5천 원, 갈비살(100g) 3만 7천 원, 육회(150g) 2만 4천 원, 한우양념갈비(180g) 2만 8천 원. 오늘의 스페셜 모둠 600g 19만 9천 원, 400g 13만 9천 원. 평양냉면 8천 원(단품 1만 2천 원), 함흥냉면 7천 원(단품 1만 원)
업종 고깃집 글쓴이 여기부산
주소 부산 해운대구 중1동 139의 4 전화번호 051-746-0037
영업시간 11:30~21:30 휴무 연중무휴
찾아가는법 달맞이길 현대아쿠아펠리스 옆 주차 가능
등록 및 수정일 13-07-25 평점/조회수 5 / 4,799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본문

해운대 파라다이스호텔 앞쪽에 문을 연 '거대'는 한우 암소, 그것도 투플러스(1++) 등급만 쓰는 한우 전문점이다. "암소 투플러스만으로 가능할까? 가격이 비쌀 텐데?" 이런 의문을 갖는 건 당연한데, 이 집의 사장이 명륜1번가에서 삼겹살 1인분을 1만 원에 팔고 있는'거대숯불구이' 김유철 씨라는 점 때문에 대체 어떻게 상을 차려 내는지 궁금했다.

가게에 들어서니 실내 분위기가 차분하다. 일식집처럼 단정한 느낌이다. 가장 인상적인 건 불판. 고기를 굽고 있는지도 모를 정도로 불판 자체적으로 연기를 빨아들인다. 일본 수입품인데, 대당 1천만 원씩의 설치비를 들였단다.

메밀 100%로 면을 뽑아낸 평양냉면.
기본 상차림이 풍성하다. 샐러드와 등심 육전, 블루베리와 견과류로 만든 완자, 숯불에 즉석으로 만들어 먹는 꼬릿살 장조림이 입맛을 당겨 준다. 고기를 구워 찍어 먹으라고 내놓은 건 '거대숯불갈비'와 같은 프랑스 게랑드지역 토판염이다. 해남 땅끝마을에서 생산된 묵은지나 도토리가루 100%로 가게에서 만든 도토리묵 등 부요리들에 신경을 썼다.

'오늘의 스페셜 모둠'으로 안심, 등심, 꽃갈비살, 안거미가 나왔다. 한우 암소, 그것도 투플러스 최고 등급만 모았으니 맛을 논해서 무엇하랴! 김 사장은 "소고기 맛의 새 기준을 제시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재료나 시설뿐만 아니라 이 집의 고기 가격도 부산의 최고 수준이다. 안심, 등심 등의 100g당 가격이 3만 원대 중후반이니 부산의 웬만한 한우전문점의 배다. 이 때문에 '거대'는 프리미엄급 한우전문점의 시험대가 될 전망이다.

한편 '거대'를 말할 때 냉면을 빼놓을 수가 없다. 부산에서는 유일하게 100% 메밀을 사용한 평양냉면을 내놓고 있어서다. 이 때문에 개업 직후에는 고기 맛보다 냉면으로 이름이 알려지기도 했다.


※부산 해운대구 중1동 1139의 4. 051-746-0037. 등심(100g) 3만 7천 원, 안심(100g) 3만 5천 원, 갈비살(100g) 3만 7천 원, 육회(150g) 2만 4천 원, 한우양념갈비(180g) 2만 8천 원. 오늘의 스페셜 모둠 600g 19만 9천 원, 400g 13만 9천 원. 평양냉면 8천 원(단품 1만 2천 원), 함흥냉면 7천 원(단품 1만 원).

글·사진=김승일 기자 dojune@busan.com

총 0건 / 최대 200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